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4 11:14

  • 뉴스 > 기관단체

나눔으로 세상의 따뜻함을 선물하다!

김천세무서와 세정협의회 사랑의 위문품 전달

기사입력 2021-09-15 11:1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김천세무서와 세정협의회는 코로나 19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로 후원이 줄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김천과 성주지역 복지시설을 찾아 풍성한 명절이 될 수 있도록 사랑의 선물을 매년 전달하고 있다.


 



김천세무서와 세정협의회 추석맞이 사랑의 위문품 전달식15일 김천세무서 전정에서 조성래 김천세무서장 및 직원, 강병직 세정협의회장 및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간략하게 진행됐다.

 

이날 사랑의 위문품 전달식은 김천 관내 베다니성화원중증장애인자립지원센터와 성주 지역 실로암육아원과 해솔예원의집 총 4곳에 과일, , 라면, 화장지, 세제 등 생필품 600여만원 상당의 위문품을 전달했다.


 



특히, 매년 시설의 어려움도 듣고 도울 수 있는 방안들을 모색하기 위해 직접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했으나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직접 찾아가지 않고, 구입한 물품을 택배로 배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고, 시설에 꼭 필요한 물품에 대해 사전에 조사해 가장 쓰임이 많은 물품 위주로 전달했다.

 

이날 행사를 주최한 강병직 세정협의회 위원장은 코로나 19로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로 다들 너무나 어렵다고 합니다. 명절을 앞두고 경기침체로 힘든 마음을 조금이나마 위안을 드리기 위해 정성을 담아 사랑의 선물을 준비했다. 시설 이용객 및 아동들과 함께 조금이나마 세상의 따뜻함을 느끼고, 풍성한 한가위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전했다.


 



조성래 김천세무서장은 코로나 19 장기화로 경기도 어려운 가운데 세정협의회에서 일 년에 두 번씩 명절 희망 나눔 행사에 기꺼이 동참해 준 강병직 위원장님 및 위원님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하고, “김천세무서와 세정협의회는 앞으로도 함께 우리 지역에 어려움에 처한 이웃을 돌아보고, 코로나 지친 마음을 달래고, 하루 빨리 웃음을 찾을 수 있는 날이 오길 기원해봅니다라고 했다.

 

 

이상욱 기자 (ginews@empa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